Clickseo.com
 
    * Who am I
       Book
       Poem
       Scrap
       Column
    * Open Source
    * Programming
    * System Software
    * Internet of Things
    * ICT Links


YouTube Facebook
Clickseo
 
Copyright (C) Clickseo.com
All rights reserved.
 
 
마지막으로 남긴 글


- 노무현 대통령



너무 많은 사람들에게 신세를 졌다.
나로 말미암아 여러 사람이 받은 고통이 너무 크다.
앞으로 받을 고통도 헤아릴 수가 없다.
건강이 좋지 않아서 아무것도 할 수가 없다.
책을 읽을 수도 글을 쓸 수도 없다.

너무 슬퍼하지 마라.
삶과 죽음이 모두 자연의 한 조각 아니겠는가?
미안해하지 마라.
누구도 원망하지 마라.
운명이다.

화장해라.
그리고 집 가까운 곳에 아주 작은 비석 하나만 남겨라.
오래된 생각이다.


출처 : "성공과 좌절 : 노무현 대통령 못 다 쓴 회고록" (노무현 지음, 학고재)